지난 그리고 올 여름에 작업했던 블루톤의 레터링 작업들입니다.

조금 칙칙하긴 하지만 시원한 느낌으로 .. 시원한 하루 보내세요 :)


ZESS TYPE. LETTERING WORK.

ZESS TYPE님의 창작활동을 응원하고 싶으세요?